로고

태광그룹, ESG경영 5개년 계획 발표… “그룹 전체 바꾸는 기반”

ESG투데이 | 기사입력 2023/12/01 [10:25]

태광그룹, ESG경영 5개년 계획 발표… “그룹 전체 바꾸는 기반”

ESG투데이 | 입력 : 2023/12/01 [10:25]

▲ 태광그룹 ‘ESG(환경·사회·지배구조)경영 5개년 계획 및 경영 실천 공동 선언식’에 참석한 성회용 미래위원회 위원장(티캐스트 대표이사, 사진 왼쪽에서 네 번째)과 주원 흥국증권 대표이사, (임규준) 흥국화재 대표이사, (임형준) 흥국생명 대표이사, 조진환 태광산업 대표이사, 정철현 대한화섬 대표이사, 유태호 티시스 대표이사, 손석근 흥국자산운용 대표이사, 문윤석 고려·예가람저축은행 대표이사(사진 왼쪽부터)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태광그룹


태광그룹은 서울 흥국생명빌딩 본사에서 ‘ESG(환경·사회·지배구조)경영 5개년 계획 및 경영 실천 공동 선언식’을 개최하고, 그룹 차원의 ESG경영 5개년 계획안과 사업별 주요 추진과제를 공개했다고 30일 밝혔다. 

 

29일 진행된 선언식은 지난 10월 미래위원회 출범 이후 약 한 달만의 공식 행사로, 성회용 미래위원회 위원장을 비롯해 각 계열사 대표이사 및 90여명의 각 계열사 ESG 담당자들도 함께 참여했다.

 

이날 공개된 5개년 계획의 핵심 전략방향은 △환경경영 △사회적 책임경영 △이사회 중심 경영 등 세 가지로 향후 4단계를 거쳐 구체화될 예정이다. 1단계로 ESG경영 인프라 구축에 힘쓰고, 2단계 ESG경영 내재화를 위해 역량을 집중할 예정이다. 이후 이해관계자 소통 강화를 통해 2027년까지 ESG경영 성과를 도출하는 것이 최종 목표다.

 

태광그룹은 이날 발표한 ESG경영 계획안을 기초로 각 계열사별 주요 목표와 계획을 취합, 내년 1월 ESG경영 5개년 계획을 확정한다는 방침이다. 

 

성회용 위원장은 “이번 선언은 임직원뿐 아니라 그룹 전체를 바꿀 수 있는 토대가 될 것”이라며 “선언적 의미가 아닌 내실 있는 논의를 통해 계열사 모두 성장하고 발전하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태광그룹은 환경경영 차원에서 친환경 저탄소 활동을 강화하고, 사무 업무 디지털화. 친환경 제품 및 서비스 도입에 적극 나서는 것을 주요 목표로 삼았다. 이어 사회적 책임경영으로 사회공헌활동 확대, 임직원 개발 지원, 불공정거래 및 부정경쟁 예방, 정보보안과 개인정보보호 활동 고도화를 추진하며, 이사회 중심 경영으로 이사회 내 전문위원회 설치, 윤리경영 확대, 내부감시를 통한 사전 리스크 관리를 강화하기로 했다.

 

세 가지 주요 전략 방향에 기반한 사업별 주요 추진과제도 함께 제시했다. 

 

태광그룹 관계자는 “제조 부문에서는 친환경 생산설비 고도화를 통해 2050년 넷제로(Net-Zero)를 달성하고, 친환경제품 개발, 환경오염 관리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며 “금융 부문에서는 ESG•녹색금융 투자 및 친환경 포트폴리오 정책 확대와 사회적 책임경영 강화와 그린오피스를 구축한다”고 밝혔다. 이어 “미디어•인프라 등 기타 부문에서는 환경오염 방지와 에너지 효율화에도 집중할 것”이라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태광그룹, esg, esg경영 관련기사목록